Paul Kim – Dear My Love Lyrics

낯익은 꽃집을 지나다
코끝에 와닿은 추억
시원한 바람이 참 좋아

또 문득 네가 생각나
매일 지나치던 내 흔한 하루에
깊숙이 스며있는 너의 향기

널 보고 싶어 내 사랑
네가 생각날때면 노랠 불러
목이 메어 나오지 않아도 난

가슴으로 노랠 불러 나의 널 불러
어느새 길어진 그림자
붉게 물든 저녁 노을

한적한 저녁 하늘 소리
모두 네가 생각나
나뭇잎 새로 비친 불빛 속에도

빼곡히 새겨놓은 너의 이름
부르고 싶어 내 사랑
네가 생각날때면 노랠 불러

들려주고 싶었던 가삿말
내 맘 다해 노랠 불러 나의 널 불러
달빛이 유난히 더 아름다워

혹시 지금 너도 보고 있을까
네가 보고 싶어 내 사랑
나의 하룰 빼앗은 단 한사람

목이 메어 나오지 않아도 난
가슴으로 노랠 불러
꼭 너에게만 들리게

Leave a Comment